25.0966N, 102.9286E, 2021, oil on canvas

April 13 - 30, 2021

 Bai Mengfan

Landing

Sinbanporo 47gil 56, Seocho-gu, Seoul, Korea

ABOUT

Space 776 Seoul is pleased to present Landing, New York-based Chinese artist Bai Mengfan’s first solo exhibition in Seoul. The artist will present 13 new paintings of airport marking lines, showcasing her unique practice of tracing line marks to the canvas surface. 

Bai has a constant interest in depicting lines in real life. Her paintings include linear subjects like traffic lines, playground sidelines, and city skylines. Those lines define, divide, and connect surfaces, bringing tensions and dynamics to a flat. 

She appreciates the pure, minimal, geometrical shape of a line, different from the city’s hustle and bustle. Yet Bai paints the lines brutally realistically with sandy textures and asymmetrical gaps, reinforcing the constructional labor behind abstract forms. 

Lines also play a signature role in Bai’s new painting series. She adopted the taxiway marking lines which are obscure for most travelers. Painting from a leaned angle, a zooming-in perspective, and using smoky gray hues, Bai intensified the alienated feeling elicited by the desolate, mystery-like scene, like ruins from a lost civilization. Other paintings of flight simulation also underscored the suspended state of flying. The earth outline distorted on the low-res digital screen brings out the virtuality of an ongoing flight journey.

While utilizing the power of lines, Bai also masters the interplay of all visual elements and maintains balance in the composition. For most paintings in the show, the lines usually stretch and point out of the canvas, contrasted by scattering standing posts in bright colors. The audience, or a traveler of a virtual flight trip, is invited to look closer and enjoy the artist’s creativity both from the form and meanings of those paintings.

스페이스 776 갤러리 서울은 뉴욕에서 활동하는 중국인 작가 바이 멩판의 한국 개인전 데뷔를 소개한다. 이번 전시 <랜딩>에서는 작가가 캔버스 표면에 라인 마크를 추적하는 독특한 신작 13점을 선보인다.

바이 멩판은 실생활에서 흔히 볼수 있는 라인을 그리는 데 꾸준한 관심을 갖고 있다. 작업에는 교통선, 운동장의 라인, 도시 스카이라인과 같은 선형의 주제가 포함되어 있다. 이러한 선은 표면을 정의, 분할 및 연결하여 장력과 역학을 평탄하게 만든다.

도시의 혼잡과 달리 선의 순수하고 미니멀하며 기하학적인 모양을 탐색한다. 작가는 모래 질감과 비대칭적인 틈새로 선을 사실적으로 그려서 추상적인 형태 뒤에 숨겨진 건설적인 노동력을 강화시켰다.

라인은 또한 작가의 새로운 시리즈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다. 그녀는 대부분의 여행객들에게 잘 알려지지 않은 표시선을 선택했다. 기울어진 각도에서 그림을 그리고, 확대된 원근법으로 스모키한 잿빛 색조를 이용해 잃어버린 문명의 폐허처럼 황량하고 신비로운 광경이 자아내는 소외감을 강화한다. 비행 시뮬레이션의 이미지들로 비행이 중단된 상태를 강조한다. 디지털 화면에서 왜곡된 지구 윤곽은 진행 중인 비행 여정의 가상성을 이끌어낸다.

선의 힘을 활용하면서도 모든 시각적 요소들의 상호 작용에 균형을 유지하기도 한다. 이번 전시의 대부분의 그림들은 밝은 색깔의 입석 기둥을 흩뿌리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그 선들은 대개 펼쳐지고 캔버스 밖을 가리킨다. 관객, 즉 가상 비행 여행의 여행자는 작품의 형태와 의미를 통해 예술가의 창의력을 더 가까이 들여다보고 즐길 수 있도록 초대된다.

바이 멍판(1994년 중국 태생, 뉴욕에서 거주하며 작업)은 뉴욕의 SVA에서 MFA, 중국 청두의 쓰촨 음악원에서 유화로 BFA를 받았다. 그녀의 작품은 뉴욕 보어스리 갤러리, 뉴욕 캐리지 트레이드 갤러리, 마이애미 펄스 아트 페어, 청두 화이트나이트 갤러리 등 미국과 중국에서 전시되었다.

갤러리 주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신반포로47길 56, 06530

갤러리 오픈: 월요일 - 일요일, 11am - 6 pm

구입 및 프레스 문의 : info@space776.com

SELECTED IMAGES

INSTALLATION VIEWS

ABOUT THE ARTIST

Bai Mengfan (b.1994, China) received her MFA from the School of Visual Arts in New York and her BFA in oil painting from Sichuan Conservatory of Music, Chengdu, China. Her works have been shown widely in the U.S. and China, including SPACE776, New York, Boers-Li Gallery, New York; Carriage trade Gallery, New York;  PULSE Art Fair, Miami; OCAT Institute, Beijing;  Art Cloud, Shenzhen; White night gallery, Chengdu. Mengfan lives and works in New York City.

 

CONTACT US

For all questions / inquiries, please reach out to us.

We will get back to you within 1-2 business days

You may also contact us by email at info@space776.com

NEW YORK

37-39 Clinton St 

1st floor, New York

NY 10002

SEOUL

56 Sinbanporo 47gil Seocho-gu 

Seoul, Korea 06530

Join Mailing List

Tuesday - Sunday, 12 - 6PM

+1 646-370-31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