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ly 12 - 31, 2022

Mitsuyo Okada

Dancing In The Wind Shine

(Tour in Seoul)

Sinbanporo 47gil 56, Seocho-gu, Seoul, Korea

서울시 서초구 신반포로 47길 56 

ABOUT

Seoul, Korea - Space 776 is pleased to present a second solo exhibition of paintings and drawings by Brooklyn-based Japanese artist Mitsuyo Okada. It is her first exhibition in Seoul. 

Okada’s work explores the “atmosphere of nature”—the sensation of a soft breeze, blinding daylight, or the succulent smell of Spring. Rather than focusing on the form and anatomy of plants, Okada’s work emphasizes tacit emotional responses to specific environments. Whether delicate, enchanting, or poignant, they conjure a distinct nostalgia in viewers for the sensorial experience of nature. 

Okada depicts plants that she encounters throughout the year, relaying the steadiness of natural cycles. Her work gives a voyeuristic glimpse into a rich network of non-human life that experiences its own “atmosphere of nature.” She paints tall stalks reaching toward the sun with intention and weeds blooming within a barren brick wall. Reflecting on interspecies relationships and the dynamic life of plants, this body of work provides just as much a sensorial experience as it does an expression of common beauty.

 

Mitsuyo Okada (b.1994, Hiroshima, Japan) received her BFA in Art and Design from Centenary University, and MFA in Painting and Drawing from Pratt Institute in 2019. She lives and works in Brooklyn, NY.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스페이스 776 갤러리 서울은 뉴욕 브루클린에서 활동하는 일본 출신 아티스트 미츠요 오카다 Mitsuyo Okada의 한국 첫 개인전을 개최한다. 7월 12일부터 31일 까지 열리는 이번 전시에서는 20점의 신작을 선보인다. 

작가는 부드러운 산들바람, 눈부신 햇살, 봄의 향 등 자연의 분위기를 캔버스에 옮긴다. 사진으로 찍은 듯한 디테일이 먼저 눈에 띄지만, 식물의 해부학적 특징보다는 섬세하거나, 매혹적이거나 혹은 신랄하게 관객들이 간직하고 있는 저마다의 자연에 대한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파스텔톤의 꽃들이 땅 위에 생동감있게 피어있어 따뜻함과 동시에 멜랑콜리한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겹겹이 겹쳐있는 꽃과 들풀, 땅의 2차원적 구성은 17~18세기 일본 에도 시대 린파(琳派)학파의 독창적 장식 기법에서 영향을 받은 것이다. 작가는 한해동안 마주친 식물들을 마치 자연의 순환을 전달하듯 성실하게 묘사한다. 이 과정에서 관객은 인간이 배제된 자연 그대로의 분위기와 그들만의 소통을 관음증적 시선으로 엿보게 된다. 태양을 향해 힘차게 뻗은 키 큰 줄기와 척박한 벽돌의 벽 안에 피어난 잡초를 그리는 작가의 세계는, 종간 관계와 식물들의 역동적인 삶을 반영하며 이들의 아름다움 뿐 아니라 감각적 경험을 선사한다.    

 

미츠요 오카다 (b.1994, 히로시마, 일본) 는 미국 뉴저지의 센테너리 대학에서 아트&디자인을 전공하고, 2019년 프랫 인스티튜트에서 페인팅과 드로잉 석사를 수료했다. 현재 뉴욕 브루클린에 거주하며 작업하고 있다.  

 

관람시간: 화요일 - 일요일, 오후 12시 - 6시까지    

       

문의: info@space776.com

SELECTED IMAGES

INSTALLATION VIEWS(coming soon)

ABOUT THE ARTIST

Mitsuyo Okada (b.1994, Hiroshima, Japan) received her BFA in Art and Design from Centenary University, and MFA in Painting and Drawing from Pratt Institute in 2019.